Copyright © 2017 - 2019 ARCHIJOO- All Rights Reserved

  • INSTA
1/10

SKY, STAR AND MARU

SEOUL MARU

COMPETITION

WHAT

PAVILION

WHERE

SEOUL

SOUTH KOREA

WHEN

2019

We are going to talk about the sky of Seoul here.  Chrome panels on the grass of the Seoul maru show the current sky. When the visitors pass through the grass of the mirror and enter in the pavilion they can see the landscape which is  distorted by a 1 degree tilted reflector, it appears as a new shape. This is where time coexists. Here, time coexists, and the surroundings of the site are newly created and look different depending on the light of the sky every hour. The light from the circular square is reflected on the ceiling of the pavilion, and you will experience the starry scene that you saw in the past with the historical buildings of Deoksugung Palace, the Old Town Hall, and the Anglican Church.

All structures are modular and will be recycled after dismantling.

Nous allons parler du ciel de Séoul ici. Les panneaux de chrome sur l'herbe du maru de Séoul montrent le ciel actuel. Lorsque les visiteurs traversent l'herbe du miroir et entrent dans le pavillon, ils peuvent voir le paysage qui est déformé par un réflecteur incliné de 1 degré. Il apparaît alors comme une nouvelle forme. C'est ici que le temps coexiste. Ici, le temps coexiste et les environs du site sont nouvellement créés et ont une apparence différente en fonction de la lumière du ciel toutes les heures. La lumière de la place circulaire se reflète sur le plafond du pavillon et vous vivrez la scène étoilée que vous avez vue dans le passé avec les bâtiments historiques du palais Deoksugung, le vieil hôtel de ville et l'église anglicane.

Toutes les structures sont modulaires et seront recyclées après le démontage.

우리는 이곳에서 서울의 하늘을 이야기 하려고 한다.  미세먼지로 깨끗한 하늘을 자주 볼 수 없는 시민들에게 과거 빛의 공해가 적고 하늘이 맑았던 모습을 보여주려 한다.  서울 마루의 잔디 위에 크롬패널은 현재의 하늘을 보여준다. 거울의 잔디를 지나 파빌리온 안으로 들어가면 덕수궁, 서울 시청사, 서울광장 그리고 성공회당은 1도씩 기울어진 반사판을 통해서 왜곡되어 새로운 형상으로 보인다. 이곳은 시간이 공존하는 터라 했다.  시간이 공존하는 이곳에서 사이트 주변의 모습은 새롭게 창조되어 매 시간 하늘 빛에 따라 다르게 보인다. 원형 광장에서 보이는 불빛이 파빌리온 천장에 반사되어 옛 시절에 보았던 별들을 덕수궁, 구 시청사, 성공회 회당등 옛서울의 기록적인 건축물과 함께 경험하게 될 것이다. 

 

모든 구조체는 모듈화 되어, 해체 후 재활용 될것 이다.